- 고성능 컴퓨팅(HPC) 클러스터 연구 환경 구축 및 기술 자문, 서비스 교류
- “상호 윈-윈 가능한 산학협력 모범으로 발전시킬 것”

(2009년 6월 2일 서울)_ 한국IBM(대표 이휘성, www.ibm.com/kr)과 카이스트(총장 서남표, www.kaist.ac.kr)는 2일 KAIST 본관 제1회의실에서 산학협력을 위한 양해각서 (MOU)를 교환했다.

한국IBM과 카이스트는 공동의 관심 연구분야에서 상호 협력하며 선진국형 교육 서비스 제공을 위해 함께 노력하기로 합의했다.

특히, 양측은 고성능 컴퓨팅(HPC: High Performance Computing) 분야의 발전을 위해 최적화된 클러스터(cluster) 연구환경을 구축할 필요성이 있다는 데 인식을 같이 하고 한국IBM은 이를 위해 카이스트의 고성능 컴퓨팅 클러스터 센터 구축을 지원하기로 했다.

또 한국IBM은 카이스트에서 운영 중인 서버, 스토리지 등 시스템 운영환경의 통합 및 가상화에 대한 총괄적인 기술 자문을 제공하며 카이스트의 주전산기의 도입 건에 대해서도 협력하기로 했다. 한편 양측은 인턴 및 직원 채용에 대해서도 긴밀한 산학협력 관계를 유지해 나가기로 합의했다.

한국IBM 이휘성 사장은 “이번 양해각서 교환이 국내 과학 기술 발전과 인재양성의 주축인 카이스트와 함께 발전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”면서 “상호 윈-윈(win-win) 할 수 있는 실질적인 협력관계 구축으로 산학협력의 모범을 만들어나갈 계획”이라고 말했다.